#kiaMyCity_Seltos CDMX편

OVERVIEW

기아자동차는 인도 시장에서 인정받은 새 SUV 차량 ‘셀토스Seltos’의 2020년 1분기 멕시코 출시를 앞둡니다. 인도, 그리고 한국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킨 ‘셀토스’의 인기를 멕시코로 이어나가기 위해 멕시코 로컬라이징 ‘셀토스’ 프로모션 영상을 준비하게 됩니다.

philiagroup_Seltos_01
<기아자동차의 셀토스가 2020년 1분기에 북중미 시장에 선보입니다>

NEEDS

  1. 2020년 상반기 전략차종 셀토스의 Interior, Exterior 핵심요소를 잘 보여줄 수 있어야 하며, 특히 외부디자인요소와 Hero Colour가 두드러져 보일 수 있도록 하고
  2. 런칭국가 멕시코 고객에게 어필 할 수 있는 로컬라이징 콘텐츠지만 동시에 Kia Motors Worldwide 채널을 통해 전세계 기아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공감대 조성한다

SOLUTION

philiagroup_Seltos_02

독특한 색과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Mexico City, 그리고 각자의 개성을 가지고 삶을 영위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함께하는 셀토스의 모습을 감각적으로 그려내고자 합니다.

<멕시코가 자랑하는 거장 ‘프리다 칼로’와 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 ‘코코’의 배경이 된 멕시코는 특유의 색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Behind The Scenes

About #KiaMyCity

#kiaMyCity 프로젝트는 세계 각국의 도시의 정체성과 기아자동차를 매칭시켜 해당 지역의 다양한 문화와 사람들의 삶을 함께 영위해 나가는 기아자동차의 모습을 표현하는 콘텐츠입니다. 필리아는 LA, Toronto, Lima, Paris 등의 다채로운 도시속에 스며든 기아차의 모습을 그려왔습니다.

<Kia Motors Worldwide 킬러콘텐츠를 담당하고 있는 #KiaMyCity 시리즈>

Avengers! Resemble

이번 프로젝트의 가장 큰 챌린지는 바로 제작인력 문제입니다. 멕시코까지 전 스텝이 움직이는 비용도 비용이겠거니와 지난번 소개해드린 Kia X LoL Charge up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어 제작인원 운용이 필요한 상황이기도 했죠.

philiagroup_Seltos_09
<그렇게 소집된 Mexico Avengers>

전세계에서 다양한 작업들을 하고 있는 필름 메이커들과의 인연과 이로 인해 만들어진 강력한 네트워크는 해외프로젝트를 진행함에 있어서 강력한 지원군이 됩니다. 이번 멕시코 프로젝트에 대하여 Producer Argel Rojo를 중심으로 Producer Gabriela Loaria, DOF Rocco Rodriguez 등 다국적 팀이 이번 프로젝트에 합류하게 되었습니다.

philiagroup_Seltos_10
<이번 프로젝트의 1등공신 ‘Argel Rojo(중앙하단)’ 그와의 기막힌 인연은 여기서도 계속됩니다>

Characters

philiagroup_Seltos_11
<무려 수백?명의 경쟁자를 뚫고 주인공으로 낙점된 두 분들>

먼저 첫번째로 멕시코시티에서 다양한 색감을 가진 디저트를 만들어 내는 파티쉐 “Sofia Cortina”가 이번 프로젝트에 합류하였습니다. 파티쉐님께 셀토스의 모습을 보여드리니 차를 영감으로 한 디저트를 개발해보겠다는 열정을 보여주셨습니다!

philiagroup_Seltos_12
<멕시코시티에서 현재 가장 주목받고 있는 파티쉐 ‘Sofia Cortina’ >
philiagroup_Seltos_13

두번째 주인공은 멕시코의 자연을 영감으로 삶의 공간을 꾸며 나가는 Industrial Designer “Lucia Soto”님이 함께 하기로 합니다. 디자이너가 말하는 셀토스는 어떤 느낌일지 기대가 됩니다.

philiagroup_Seltos_14

Production

다국적 팀이 모이는 관계로 각자 멕시코시티에서 합류하기로 합니다. Sean CD는 서울에서 Simon CP는 런던에서 Argel PD는 L.A에서 출발해서 집결합니다. 멕시코에서 활발하게 작품제작 활동을 하고 있던 팀들 덕분에 모든 촬영준비가 이미 끝마쳐졌습니다. 이른 아침부터 늦은 밤까지 고된 촬영 일정이었지만 모두가 즐겁게 웃고 떠들며 만들어낸 소중한 경험이었습니다.

Epilogue

각자 사는 곳은 다르고 살아온 방식도 다르고 하는 작업도 다르지만 결국 좋은 영상을 만들어 내겠다는 목적이 같아 함께 만든 소중한 결과물이었습니다. 언젠가 다시 꼭 뭉쳐 더 좋은 작품을 만들자는 다음 약속과 함께 이 마지막 사진을 남깁니다. Gracias! Amigo!

유통과 광고마케팅의 융합- 필리아픽 솔루션

Kia & LoL I Charge Up (Eng.)

Kia & LoL I Charge Up

KIA X NADAL

대한항공에 ‘대한이야기’

KIA MY CITY

청춘, 내:일을 그리다

KIA Green Light Project

VFX Works